관리 메뉴

언제나 배움ing

건강 간식 만들어요. [ 블루베리 샤베트 ] 본문

반찬/간식거리

건강 간식 만들어요. [ 블루베리 샤베트 ]

배움ing 2011. 12. 30. 06:00
반응형

깊은 심연의 잔잔히 속삭이는 끝없는 세계를 그려볼 수 있어
시를 즐깁니다. 화려함보다는 소박함이 좋습니다.
샹들리에 늘어진 휘황찬란한 주택보단
작은 초가지붕에 박넝쿨 올려진 그런 집이 좋습니다.
명품으로 휘감아 화려하게 치장한 여인보다 
수수한 옷차림에 긴 머리 질끈 묶은 여인이 더욱 아름답게 느껴지는 건
폼나게 살 거야 에 나오는 대사 중 세련되지 못하기 때문일지도 모르지만
그렇다 해도 나는 자연을 닮은 사람이 좋습니다.
레스토랑 형형색색의 음식보다 보글보글 끓여낸 향토음식이 좋은 건 
그 음식 속에 정겨움이 살아 있고 추억이 있어 그런지도 모릅니다.
나는 화려함보다 소박함이 아주 좋습니다
이런 걸 좋아하는 나는 폼나게 살 거야 에 나오는 대사 중
세련되지 못하기 때문이어도 좋습니다.

얼마 전 냉동 블루베리 한 봉지를 사 요플레에 넣어서 먹었지만
오늘은 이렇게 갈아 주었어요.
아이들 취향으로 셔벗 이렇게 만들어 주었어요.


 

재료는 물론 블루베리/꿀/ 우유나. 요구르트/

냉동 블루베리를 코스트코에서 사다 먹고 있지요.




믹서기에 블루베리를 3분의 2쯤 넣고 아카시아꿀 수북이 한 수저
우유 200밀리를 부어 갈아주었어요.




갈았더니 슬러시가 되어 컵에 담아 먹도록 하고


 

 

먹고 난 요플레 통을 씻어 말렸다가
요플레 통에 남은 슬러시를 담아 랩으로 씌워
냉동실에 얼렸답니다.




냉동실에 얼린 걸 꺼내 먹을 때 티스푼으로
살살 긁어먹으면 되지요.




꽁꽁 얼려도 살살 잘 긁어지는
 블루베리 샤베트랍니다.


 

 

블루베리를 그냥 먹으면 아무 맛도 없는 것 같아요.
요플레나 요구르트에 넣어 먹어도 좋지만, 우유 넣고 이렇게 만들어 주었더니
건강 블루베리 맛있게 먹더군요.
맛있게 먹어야 보약일 거 같아서요.
오늘은 날씨가 조금 풀려 좋지만
출근하는 딸이 오늘 날씨 어때요 라고 물으면 저는
아무리 날씨가 풀려도 겨울 날씨는 춥다고 말하지요.
감기는 저 멀리 보내 버리고 건강한 삶이 되시기를 바랍니다.^^



 
반응형
8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