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세월에는 이기는 장사가 없다!!!
이말을 과거에 젊은 이삼십대에 들었을때에는 그져
흘러들었던 말이었는데 ...
요즘에는 그 말을 깊고도 심도있게 느끼며 살아가는 아줌마 랍니다.
어느 글에서 건강할때 젊을때 지킨 건강이 노년에 건강한
삶을 살게 한다라는 글을 읽었던거 같은데
지금생각해보니 정말 그 말이 참이라는 생각이 들게 되는군요.
젊었거나 늙었거나 관계없이 불편한 부분이 있게되면 자신만 괴롭고
답답한거 같다라는 생각과 젊을때 넘쳐나는 젊음의 기운을
너무 소비하며 자신을 돌아보지 않았음을 뉘우쳐보기도 한답니다.
다시 돌이킬수 없기에 더더욱 그런것 같습니다.
사랑하는 나의 자녀들은 자신을 사랑하며 불합리한 여려 많은것들에
얽매이지 않고 살아갔으면 하는 바램을 빌어보는 아침입니다.

매일먹는국 동일한국을 끓여 먹을수는 없잖아요.
그래서 오늘은 콩나물로 된장국을 끓여 먹었어요.


 

재료

콩나물100그람/표고버섯 약간/양파반개/청양고추1개/대파3분의1개/
된장 2수저/고추장 반수저/고추가루 반수저/다진마늘 1티스픈/멸치육수 700미리/

찐하게 끓여 멸치육수를 준비하고
표고버섯은 불려 씻어 얇게 썰어 놓았어요.
청양고추.대파는 어슷하게 썰어 놓았어요.
양파는 채썰어 놓고 콩나물은 깨끗하게 씻어 건져 놓았어요.

분량의 멸치육수에 된장을 풀어 걸러내고 고추장도 넣고
풀어 준비 했어요.


만들어 놓은 된장육수에 양파와 표고버섯.콩나물을 넣고
센불에 콩나물 줄기가 투명 해질때까지 끓여 준다음

콩나물이 익으면 다진마늘을 넣고 간을 보고 싱거우면
국간장이나 굵은소금으로 간을 맞추어 준다음

 

 

고추가루.대파.청양고추를 넣고 한번더 끓여준다음


 

 불에서 내려 주었어요.


 

구수하고 시원한 맛이 맑게 끓이는 콩나물 국과는 또 다른
맛을 내준답니다.

 

 

한국인의 기호식품 된장으로 구수한 콩나물국 끓여 먹었어요.
본격적인 여름 무더위와의 싸움이 본격적으로 시작 되는데
어차피 지나는 계절인 바에야
즐기면서 무더운 여름을 이겨야지 라고 다짐을 해본답니다.
행복한 삶이 되어 지시기를 바랍니다.^^





반응형
  1. 온누리49 2011.07.18 06:51 신고

    아침 해장으로 좋겠네요^^
    어제 과음을 했더니...ㅎ
    이번 한 주간도 늘 행복하세요

    • 은아 2012.04.19 05:55

      재미있는 동영상 자료 많은곳. 연예인 방송 노출 사고 등등.. 화제의 연예인[H양] [K양] 동영상 풀버전.짤리기 전에 보셈.아직 못보신 분들은 여기서 보셈 http://mo.dq.to

  2. ecology 2011.07.18 08:15 신고

    콩나물 해장국 시원하게
    한 그릇 먹고 싶어집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3.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7.18 08:49

    된장국에 콩나물 넣는 비쥬얼은 처음이네요.
    어떤맛인지 궁금하네요 ㅎ

  4. 하늘을달려라 2011.07.18 10:24

    처음봅니다...된장국에 콩나물이라....
    왜 보통 된장국에 콩나물을 안 넣어 먹을까요?ㅎㅎ
    이렇게 보니 디게 신기하군요^^

  5.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7.19 19:49

    콩나물 된장국이라
    생각보다 맛있어보여요; 생각도 안해봤는데ㅎㅎ

  6. CANTATA 2011.07.20 22:39 신고

    구수함이 느껴지는군요

+ Recent posts